20's 생활백서

[이럴 땐 이게 딱] 누가 내 얘길 써놨지? 대학 공감 콘텐츠 4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9-03-06 / 조회수 : 125
#대학일기 #치즈인더트랩 #청춘시대 #연플리
개강과 동시에 종강하고 싶은 마음, 나만 드는 거 아니지? 어떻게 또 한 학기를 버텨야 하나 막막한 친구들에게 대학생활에 단비가 되어줄 콘텐츠 소개할게. 친근한 캐릭터와 디테일한 상황에 공감하고, 깨알 재미 느끼다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를걸?
 

대학생들의 웃픈 자화상
웹툰 ‘대학일기’


시험기간 때 친구들 카톡 프로필 사진이 ‘대학일기’ 짤로 바뀌는 거 한 번쯤 본 적 있지? ‘대학일기’는 작가 본인의 대학생활을 리얼하게 그려낸 웹툰이야. 시험, 과제, 술, 여행 등 대학생들이 겪을 만한 일을 간결한 그림체로 유쾌하게 표현했지. 짤 생성의 대가임은 물론 드립력도 장난 아니야. 

공감 포인트
개인적으로 게으른 완벽주의자(201화) 편이 너무 공감됐어. 계획은 모범생처럼 짜놓고, 산더미 같은 할 일을 보니 하기 싫어지는 거. 그러다 정각병에 걸려 10분만, 아니 20분만 하다 결국 아무것도 못하고 자괴감에 빠지지. 자까님 어찌 이리 제 맘을 잘 아셨나요?

 

 

 

 

 

 

 

 






 

 

 

인간 심리를 파고드는 캠퍼스 이야기
웹툰 ‘치즈인더트랩’


‘치즈인더트랩’은 2010년부터 7년간 연재된 인기 웹툰으로 드라마, 영화까지 진출했어. 드라마 제작에 방해가 될 정도로 지나친 열성 팬들 때문에 ‘치어머니(치즈인더트랩+시어머니)’라는 신조어까지 생겼을 정도. 주인공 홍설이 미스터리한 매력의 유정 선배를 만나 여러 일을 겪는 내용이야. 네이버 웹툰에서 재연재 중이니 이 기회에 정주행해봐!

공감 포인트
조별과제 에피소드(40화)에서 홍설이 최악의 조원들과 조모임을 하는데, 실제 조모임 싱크로율 100%야. 큰소리만 뻥뻥 치던 상철선배는 조모임에 나타나지 않고, 열등감에 빠져 사는 손민수는 있어도 도움 되지 않지. 하, 무임 승차자들 너무 얄밉지 않아? ‘치인트’의 등장인물들은 조금 극단적이지만 우리 주변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어 더욱 공감돼. 
 

 

 

 

 

 

 

 

 

 






 

 

 

다섯 청춘들의 셰어하우스 라이프
드라마 ‘청춘시대’ 


‘청춘시대’는 외모부터 성격, 연애 스타일까지 모두 다른 5명의 여대생이 셰어하우스에 살며 벌어지는 일을 다뤘어. 이들이 같이 살면서 겪는 갈등이나 재밌는 에피소드들이 많아. 모두 ‘신발장 귀신’과 얽힌 사연들이 있는데 그 이야기의 실마리가 회가 거듭될수록 하나씩 풀리면서 궁금증을 유발해.

공감 포인트
난 시즌1 1회에서 소심한 은재가 처음으로 하우스 메이트들에게 화를 내는 장면이 기억에 남아. 입학과 동시에 상경한 은재에게 서울살이는 낯설기만 한데, 메이트들은 무시하듯 차갑게 대해. 참다가 터진 은재가 “조금은 친절해도 되잖아. 다들 니들처럼 익숙한 건 아니니까”라고 말하는 장면은 나도 모르게 울컥하더라. 처음이라 모든 게 낯선 대학생의 설움을 잘 표현한 것 같아. 

 

 

 

 

 

 

 

 

 

 





 

 

 

 

대학생들의 리얼 연애스토리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청춘남녀의 사랑과 우정을 소재로 한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 각 주인공 입장에서 스토리를 풀어낸 방식이 독특해. 남사친을 좋아하고, 서툰 연애를 시작하며, 짝사랑을 끝내는 등 저마다의 이야기를 실감나게 그려내. OST도 폴킴, 10cm 등 쟁쟁한 가수들이 참여해 얼마나 좋은지~ 올여름 시즌4도 나오니 기대해도 좋아. 연애가 어렵다면, 지금 바로 연플리!

공감 포인트
시즌3 3화에서 지원이가 현승과 헤어지고 이별을 극복하기 위해 애쓰는 장면들이 나와. 우울하지 않으려고 일부러 신나는 노래를 듣다가 울기도 해. 특히 길에서 우연히 만난 현승이가 아무렇지 않게 인사하는 모습을 보고, 승혁 오빠에게 거절했던 짝 피구 제안을 다시 받아들이는 장면이 마음 아팠어. 정말 사람은 사람으로 잊는 걸까.
 

 

 

 

 

 

 

 

글_김유림 학생기자
다음
이전
다음
이전

Today Click 오늘 본 공모전